|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2월13일 13시27분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꽃 등 화훼류 소비가 급감하자 정부가 나섰다. 편의점에서 작은 꽃다발이나 공기 정화 식물 등을 판매하도록 해 구매를 활성화하겠다는 것이다.
정책 자금 지원도 이뤄진다. 경영상 어려움이 생긴 농가에 회생 자금을 지원하고, 도매 시장 출하선도금 금리를 낮춰준다. 정부 부처를 포함한 공공 기관에선 꽃 270만 송이를 구매해 수요를 창출하겠다는 방침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3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화훼 소비 확대 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국 5500개소 편의점에 작은 꽃다발(캐주얼플라워)을 12만개, 소형 공기정화 식물 등을 23만개 공급해 위탁 판매한다. 
코로나19 사태가 종료될 때까지 월평균 미니 꽃다발은 1만1000개, 공기정화식물은 2만개 수준이 판매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화원과의 상생을 위해 본사 직영이 아닌 가맹점을 중심으로 하고, 화원과 경합하지 않는 지역을 위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온라인을 통한 소비가 급증하고 있는 만큼 온라인 판촉에도 힘을 쏟는다. 오는 13일부터 생산자 단체와 연계, 온라인몰에서의 판촉전을 중점 개시해 대형 몰과 홈쇼핑을 통한 화훼 판매를 추진한다. 
인터넷 검색사이트 광고창과 꽃 판매 온라인몰을 연계하고, 모바일 기프티콘(선물교환권) 등을 통한 구매도 활성화되도록 할 계획이다.
화훼 농가에 지원되는 자금 규모도 확대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해선 심사를 거쳐 ‘농업경영회생자금’을 지원한다. 
이는 재해나 농산물 가격 급락 등으로 일시적인 위기에 처한 농업인에게 기존 대출을 연 1%로 전환해주거나 신규 대출을 지원해주는 자금이다. 3년 거치, 7년 상환으로 하되, 한도는 농업인에 20억원, 법인에 30억원이다. 올해는 총 300억원이 짜여있다.
화훼 유통 개선 자금 중 농가의 도매 시장 출하선도금(화훼 농가의 안정적 생산과 출하를 유도하고 공판장으로의 출하를 촉진하기 위해 지원하는 융자) 금리를 당초 1.5%에서 1.0%로 인하한다. 
농협에선 화훼와 관련된 30개 회원 농협에 무이자 자금을 1000억원 지원하고, 그에 따른 이자 차익(약 17억원 추산)을 농가에 지원한다.
농식품부는 농협중앙회, 농산물품질관리원, 농어촌공사, 농촌진흥청, 산림청 등 산하 기관과 함께 꽃 270만송이를 구매하기로 했다. 사무실에서의 꽃 생활화, 특판 행사 등을 통해 신(新)수요를 창출하겠다는 것이다. 
2~3월 중 관련 기관에선 인근 꽃집과 계약을 맺어 꽃 구매를 집중 추진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에선 상품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꽃다발을 선물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융위 “금융권, ‘코로나19’ 피해기업들에 300억 이상 지원” (2020-02-13 13:27:35)
1월 미국 재정수지 330억달러 적자 (2020-02-13 13:26:54)
추석에도 수도권 방역 고삐...
“도민 곁에서 함께 하고 지원...
道, 남·북한강 수상레저 안전...
수원 군공항 이전 활로책, ‘...
중구, 서예로 백범 김구의 정신...
서구, 감염병 대응 최적화된 맞...
계양구, 인천시 군·구 최초 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