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4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화산지진연구소, 5단계 중 4단계로 경보 격상
등록날짜 [ 2020년01월13일 10시24분 ]

필리핀 수도 마닐라로부터 남쪽에 약 60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탈(Taal)화산이 폭발하면서 수만명의 주민과 관광객들이 대피하고, 마닐라 국제공항 폐쇄사태가 이틀째 이어지고 있다.

13일 현지 방송사 ABS-CBN에 따르면, 탈 화산은 전날 오후부터 폭발하기 시작하기 시작했다. 당국은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대피를 권유하고, 대피하기 어려우면 야외 활동을 중단하고 안전한 건물 내에 머물도록 요구했다.

화산과 가까운 거리에 있는 라우렐과 탈리사이 마을의 주민 2045명은 13일 오전 2시 30분에 화산으로부터 약 30km 떨어진 타가이타이 시로 모두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가이타이 시의 모든 학교와 스포츠센터 등은 대피 센터로 바뀌어 있으며, 13일 오후에 대피령이 더 확대될 것으로 현지 당국자들은 예상하고 있다.

AP통신에 따르면, 당국은 최대 약30만명의 대피를 목표로 하고 있다.

탈 화산이 분출한 화산재가 상공으로 10~15km 지점으로까지 치솟으면서, 마닐라 국제공항의 항공기 운항은 12일 저녁부터 13일 오전 현재까지 전면 중단된 상태이다. 화산 폭발로 인해 분출되는 화산재는 항공기 엔진에 큰 위험을 초래한다. 화산재가 바람에 따라 이동할 경우 필리핀 주변 국가 공항 및 항로에도 영향을 미칠 수있다.

필리핀 화산 및 지진연구소는 12일 탈 화산 경계 수위를 5단계 중 4단계로 격상했다. 이는 강력한 화산폭발이 수시간 또는 수일내 일어날 수있다는 의미이다. 최고 단계인 5단계는 대규모 화산폭발이 발생해 넓은 지역에 영향을 미치는 상황을 뜻한다. 연구소는 또 탈 화산이 비록 크기는 작지만 '영구 위험지역'으로 선포돼있는 점을 상기시키면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탈 화산은 태평양 '불의 고리'에 속하는 필리핀의 20여개 활화산 중 하나이다. 탈 호수 한 가운데 자리잡고 있어서 평소에는 매우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한다. 따라서 그 모습을 보기 위해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다. 

하지만 작은 고추가 더 맵다고, 탈 화산은 작은 크기에도 불구하고 34번이나 분출했을 정도로 필리핀에서 가장 활발한 활화산 중 하나이다. 1754년에는 무려 200일동안 분출했고, 2011년에는 1335명이 화산분출로 사망했다. 이 화산이 그동안 앗아간 생명은 약 6000명으로 추정된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美, '무역합의' 앞두고 中환율조작국 지정해제...韓 관찰대상국 유지(종합) (2020-01-14 10:05:06)
침몰 유람선 시신 2구 수습…인양은 5~6일께 (2019-06-04 16:10:18)
광주시 퇴촌면, 사랑 가득 행복...
백군기 용인시장, 설 앞두고 중...
2020 여주세종문화재단 문화예...
곽상욱 오산시장 오색시장 찾아...
평택시문화재단 이상균 대표이...
‘여주흥천 남한강 벚꽃축제’ ...
용인시 올해 중소기업 300여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