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상대가 틀린 것이 아닌 각자의 생각을 인정하는 정치가 필요
등록날짜 [ 2020년01월10일 14시14분 ]

 
황주홍 의원(농해수위 위원장, 민주평화당, 고흥·보성·장흥·강진)은 1월 9일(목) 오후 3시 광주 조선대학교 해오름관에서 출판기념회를 개최했다.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황 의원의 지역구인 고흥보성장흥강진군 군민들과 광주와 서울을 포함한 전국 각지에서 지지자들이 참석하였다.
 
약 5천여 명이 운집하여 해오름관의 좌석을 가득 메우며 대성황을 이뤘다. 1,000석의 행사장은 가득 찼고, 건물 밖에까지 사람들로 북적였다.

  제21대 총선에서 3선에 도전하는 황 의원은 지역구와 동떨어진 광주에서 출판기념회를 열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바른미래당 박주선·김동철 의원과 김대동 민주평화당 전남도당 위원장, 정종순 장흥군수, 송귀근 고흥군수, 강진원 전 강진군수 등 유력 정치인과 자치단체장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번에 황 의원이 출판한 책 제목은 『싸우지 않는 정치: 민심의 정중앙에 서다』로, 싸움터로 전락한 국회와 한국 정치에 경종을 울리고, 우리 정치사회에서 일꾼의 중요성을 새삼 깨닫게 해주고 있다.

  황주홍 의원은 출판기념회에서 “최근 국회는 싸우지 않고 타협하는 정치가 없어 아쉽다”며 “싸우는 이유는 나만 옳다고 생각하는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또한 황 의원은 “상대가 틀린 것이 아닌 각자의 생각을 인정하는 정치가 필요하다”며 “다음 국회에 진출하면 싸우지 않는 정치, 민주주의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文대통령, 丁총리와 첫 오찬 회동…후반기 국정운영 논의 (2020-01-20 10:24:17)
文대통령 "남북 협력 필요성 절실…진지한 논의 제안" (2020-01-07 10:47:39)
광주시 퇴촌면, 사랑 가득 행복...
백군기 용인시장, 설 앞두고 중...
2020 여주세종문화재단 문화예...
곽상욱 오산시장 오색시장 찾아...
평택시문화재단 이상균 대표이...
‘여주흥천 남한강 벚꽃축제’ ...
용인시 올해 중소기업 300여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