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24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난해 11월 경상수지 59.7억달러 흑자
등록날짜 [ 2020년01월07일 10시17분 ]

지난해 11월 우리나라 경상수지가 59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9개월 만에 흑자 규모가 확대됐다. 하지만 수출입이 동반 감소하며 나타나는 '불황형 흑자' 양상은 한층 뚜렷해진 모습이었다.

한국은행이 7일 발표한 '2019년 11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우리나라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59억7000만달러로 지난해 5월부터 7개월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 2018년 11월 흑자 규모(51억3000만달러)보다 8억4000만달러 늘어나 지난해 2월 이후 9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경상수지 흑자 규모가 다소 확대된 건 내실이 개선된 측면보다는 1년 전 부진에 따른 일종의 '착시'다. 지난 2018년 11월은 '반도체 호황'이 걷히면서 수출이 고꾸라지기 시작하던 때다. 당시 경상수지 흑자는 상품수지 흑자 급감 등으로 전년동월대비 23억4000만달러(31.4%) 줄었다. 그 때부터 수출은 글로벌 교역 위축, 반도체 단가 하락 등으로 부진세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상품수출은 465억달러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0.3%(53억1000만달러) 줄었다. 지난 2018년 12월부터 12개월째 내림세를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수출보다 수입 감소율이 더 커진 점도 우려스러운 부분이다. 수출입이 동반 감소하고 있다는 것은 그만큼 경제 규모가 쪼그라들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수입액은 391억1000만달러로 전년동기대비 11.7%(52억달러) 감소했다. 수입 감소율이 수출을 뛰어넘은 것은 지난해 2월 이후 9개월 만이다. 

한은은 "유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원자재 위주로 수입이 줄었다"고 설명했다. 통관기준 수입을 보면 원자재 수입이 19.2% 줄어 전체 수입 감소세(-13.0%)를 주도했다. 다만 설비투자와 직결되는 자본재 수입도 6.0% 줄었다. 기업들의 투자 위축세도 지속되고 있다는 얘기다. 상품 수출입에 따른 상품수지는 73억9000만달러 흑자를 냈지만 1년 전 같은 달 비해서는 1억1000만달러 감소했다. 상품수지 흑자 축소세는 지난해 3월부터 이어지고 있다. 

그나마 서비스수지는 적자 폭을 좁혀가며 개선된 흐름을 보였다. 적자 규모는 18억9000만달러로 1년 전(-21억9000만달러)보다 3억달러 축소됐다. 여행수지 적자가 같은 기간 13억5000만달러에서 9억5000만달러로 축소되면서 서비스 수지 적자를 줄였다. 우리나라를 찾는 입국자수는 전년동월대비 7.9% 늘어난 반면 출국자수는 9.0% 감소하면서 여행수지 적자 개선에 도움을 줬다. 

본원소득수지는 9억7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1년 전(3억4000만달러)보다 흑자 규모가 6억3000만달러 확대된 것이다. 외국인 직접투자기업의 해외 배당금 지급 규모가 줄어든 영향이었다. 

자본유출입을 나타내는 금융계정 순자산은 53억4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외국인의 국내 증권투자는 18억8000만달러 감소했다. 그중 외국인 주식투자가 25억5000만달러 줄어 지난해 8월부터 4개월 연속 감소세를 나타냈다. 해외 주식투자는 주요국 증시 호조 등으로 44억2000만달러 늘어 2016년 3월 이후 45개월 연속 증가세를 보였다. 해외 채권투자는 14억8000만달러 감소했다. 

누적된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555억7000만달러로 집계됐다. 올해 전망된 연간 경상수지 흑자 규모는 570억달러로 전망치 달성은 무난할 것으로 관측된다. 연간 전망치를 달성하더라도 2012년(487억9000만달러) 이후 최소치가 된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홍남기 "이란사태, 현지 진출 기업 안전 확보…필요시 단호 대응" (2020-01-10 11:01:11)
[2020 CES] 미래기술 경연장…세계 최대 가전쇼 'CES 2020' 7일 개막 (2020-01-03 10:19:24)
광주시 퇴촌면, 사랑 가득 행복...
백군기 용인시장, 설 앞두고 중...
2020 여주세종문화재단 문화예...
곽상욱 오산시장 오색시장 찾아...
평택시문화재단 이상균 대표이...
‘여주흥천 남한강 벚꽃축제’ ...
용인시 올해 중소기업 300여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