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5월29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1월07일 16시58분 ]
 자신의 동거녀와 바람을 피운 남성을 흉기로 찌른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A(37)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6일 오후 5시35분쯤 인천시 서구 불로동의 빌라에서 B(49)씨의 복부 등을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복부와 얼굴 등을 찔려 중상을 입었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자신이 들고 있던 흉기로 손가락을 다치기도 했으며 현장에는 A씨의 동거녀 C(47)씨도 함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C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 인근에서 A씨를 긴급 체포했다.
A씨는 “동거녀와 B씨가 몰래 만나는 것을 알고 그의 집을 찾아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토부 차관 “분양가 상한제 지정, 시장안정 기조 강화될 것” (2019-11-07 16:58:42)
지하철 2호선 노후 전동차 100대 신형으로 바꾼다 (2019-11-07 16:57:57)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내가 ...
햇병아리들 설레는 첫등교…교...
부평구 최대 브랜드 대단지…SK...
화성시청역-신안산선… 겹호재 ...
한 걸음에 누리는 서울생활권, ...
하남시 미래형통합학교 설립 추...
오산시, 매니페스토 공약이행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