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플러스 > 사람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7월16일 16시10분 ]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은 16일 새마을부녀회서 여름방학을 맞아 관내 결식 우려아동 163명에 250만원 어치의 김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한 김은 부녀회가 지난 5월 동민의 날 기념행사에서 먹거리 등을 판매해 모은 수익금 250만원으로 구매한 것이다.
이날 부녀회원과 지도자회원, 동 직원 등 16명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한부모가정, 중위소득 52% 이하 가정 111가구의 결식우려아동 163명에게 김을 전달했다.
황정순 부녀회장은 “방학이면 끼니를 거르는 아이들이 있다는 것을 알고 우리 아들·딸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김을 전한 것”이라고 말했다.
동 관계자는 “부녀회에서 자발적으로 아이들에게 김을 전해줘 감사하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나눔 문화를 확산해 소외된 이웃이 없도록 꾸준한 관심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청주 기자
올려 0 내려 0
이청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평전통시장 활성화와 저소득층을 위한 온누리 상품권 장보기 행사 기부금 전달식 (2019-07-18 16:24:05)
평택시 바르게살기 운동 진위면위원회, 태극기 달기 추진 (2019-07-16 16:10:43)
김우중회장 빈소 대우맨들 “청...
의회운영위, 북미지역(캐나다 B...
송한준 의장, 제1회 경기도민 ...
“사회복지관 기능 재점검 중요...
경기도의회, 「2019 대한민국 ...
왕성옥 부위원장 ‘경기도 여성...
정윤경 도의원, “군포시 주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