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6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롯데百 식당가 방문객 수·매출…전년比 20% ↑
등록날짜 [ 2019년06월09일 16시05분 ]
 지난달 창궐한 이른 더위가 백화점 식당가 매출을 끌어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더위를 피해 쇼핑을 즐기면서 각종 여름철 ‘별미’를 맛보려는 고객이 급증한 덕으로 보인다. 
9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5월 한 달 동안 전체 식당가 방문객 수와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약 20% 신장했다. 
전통적인 여름 보양식 ‘삼계탕’의 매출 신장 폭이 가장 컸다. 잠실점 ‘고봉 삼계탕’은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27.7%나 치솟았다.
‘냉면’ ‘막국수’ 등 시원한 음식을 찾은 고객도 많았다.
매콤달콤한 소스의 ‘함흥냉면’뿐만 아니라 지난해 남북정상회담 이후 인기를 끈, 담백한 맛의 평양냉면을 찾는 고객도 늘어 강남점의 ‘대치동 함흥면옥’은 24%, 본점·잠실점·영등포점 등의 평양냉면 전문 음식점 ‘봉피양’은 13.7% 신장했다. 분당점·롯데몰 동부산점 등에 들어선 ‘홍원막국수’는 약 20% 늘어났다.  
보양식 ‘추어탕’ 인기도 높아 분당점·중동점 등에 있는 추어탕 전문점 ‘송추가마골’은 14%가량 증가했다. 
이처럼 백화점 식당가 이용객이 늘어나면서 백화점 상품 개발파트는 맛집 발굴과 빠른 유치를 위해 더욱더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식당가의 경우 트렌드에 특히 민감한 상품이어서다.  
실제 롯데백화점은 잠실점 ‘푸드 애비뉴’(17년 12월), 강남점 ‘‘푸드 라운지’(18년 3월) 등 주요 점포 식당가를 대대적으로 개편해 맛집 유치는 물론 집객 유치에서도 큰 성과를 거뒀다.  
특히 ‘수원 왕갈비 통닭’ ‘인기가요 샌드위치’ 등 SNS상에서 인기를 끄는 음식을 소개해 고객 입과 눈을 사로잡았다. 
올려 0 내려 0
편집국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파트값 따라 주거환경差 ‘뚜렷’ (2019-06-09 16:06:45)
강남서 시작된 집값 ‘바닥론’ (2019-06-06 17:17:54)
포천시민의 염원 ‘양수발전소 ...
파주시 법원도서관 새 단장 위...
의정부시 자동차 공회전 단속 ...
고양시, 원어민 영어교실 2차수...
하남, 내년도 살림살이 “시민...
서울 아파트값, ‘규제後 재상...
석유화학제품 수익성 ‘반 토막...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