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남아트센터 제작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
등록날짜 [ 2019년05월19일 16시36분 ]
 
성남아트센터가 지난 2015년 개관 10주년을 기념해 자체 제작으로 선보인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가 5월(22일~24일 학생, 25일~26일 일반인) 그 눈부신 감동을 재현한다.
파리 사교계의 비올레타와 청년 알프레도의 비극적인 사랑을 그린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는 작곡가 베르디를 대표하는 걸작인 동시에 음악사를 장식한 수많은 오페라 중 전 세계 관객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작품이기도 하다. 
성남아트센터는 탄탄한 원작을 바탕으로 정상의 성악가들과 탁월한 감각의 제작진, 여기에 성남아트센터만의 제작 역량을 더하며 ‘라 트라비아타’를 현대적 감각과 매력을 극대화해 선보이며 호평을 받은 바 있으며 지난 2016년 제2회 ‘예술의전당 예술대상’에서 ‘한국문화예술연합회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성남아트센터는 학생들에게 오페라 장르와 친숙해지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22일~24일 3일간 성남교육지원청과 성남형교육지원단과 함께 진행하는 성남형 문화예술교육프로그램으로 관내 중학교 3학년생 8447명을 대상으로 공연한다.
이어 일반 관객들과 만나는 25일과 26일 공연은 2015년 공연보다 티켓 가격을 낮추며 관객들의 부담은 덜고 감동과 즐거움은 더한다는 계획이다.
2019년 ‘라 트라비아타’는 한층 더 새로움을 더했다. 
현대음악과 오페라에 강점이 있는 젊은 지휘자로 주목받고 있는 이병욱 인천시립교향악단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가 음악을 책임지고 2015년과 2016년에서 무대미술과 의상을 맡아 현대적이고 미래적인 감각을 선보였던 오윤균 교수가 이번에도 함께하며 생생한 색채를 불어넣는다. 
또 엄숙정 연출가의 여성 특유의 섬세한 손길이 작품의 완성도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여기에 국립오페라단 ‘라 보엠’, ‘돈 조반니’, 독일 칼스루에 극장 ‘라 트라비아타’에서 뛰어난 연기와 서정적인 음색으로 호평받아 온 소프라노 홍주영이 비올레타 역을 맡았고 빈 슈타츠오퍼와 로열 오페라를 비롯해 유럽 주요 극장에서 주역 가수로 활약중인 테너 정호윤이 2015년에 이어 다시 알프레도로 합류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청주 기자 
올려 0 내려 0
이청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모차르트와 그의 악기들의 비밀 (2019-05-26 16:54:08)
성남문화재단, ‘마스터즈 시리즈’ (2019-05-14 16:36:51)
수원 권선구 A아파트 환기 구조...
파주시, 물놀이형 수경시설 신...
메르세데스-벤츠, 350억 투입해...
경기도의회 독도사랑·국토사랑...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
김원기 부의장 “생활기술학교 ...
안혜영 부의장, 제14회 전국해...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