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주당·비교섭단체 의원 대상 서명 받아
등록날짜 [ 2019년05월12일 16시49분 ]
▲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남종섭 수석부대표(왼쪽)와 염종현 대표의원(오른쪽)은 10일 수원지법 성남지원 앞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를 제출하기 앞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 =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을 받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를 재판부에 제출했다.
10일 경기도의회에 따르면 민주당 염종현 대표의원과 남종섭 수석부대표는 이날 이 지사에게 무죄를 선고해 달라는 탄원서와 도의원 서명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 제출했다.
앞서 민주당 의원들은 8~9일 자발적으로 이 지사의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를 작성, 민주당과 비교섭단체 의원들을 대상으로 서명을 받았다.
남 수석부대표는 “본래 목적과 달리 또다른 논란을 초래할 수 있어 서명 인원을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며 “재판부에 뜻을 전달할 수 있을 정도로 충분히 많은 대다수 의원들이 서명했다”고 밝혔다. 
비교섭단체 의원들 가운데서는 정의당 이혜원(비례)·송치용(비례) 의원이 서명에 동참했다. 
이 의원은 “죄의 유무를 떠나 이 지사는 경기도민이 직접 선출한 도정 책임자이고, 개혁적인 정책을 추진해 같이 가야 하는 파트너라고 생각해 서명했다”며 “정치적 부담이 느껴졌지만 민주당 의원들과 뜻을 모으기로 했다”고 말했다.
의원들은 탄원서를 통해 “이번 재판에서 지사직을 상실한다면 이재명을 선택한 도민들에게 크나큰 상실감을 주게 될 게 틀림없다. 부디 피고인이 도정을 정상적으로 수행할 수 있게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검찰은 지난달 25일 이 지사의 결심공판에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에 대해 징역 1년6개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에 대해 벌금 600만원을 구형했다. 선고는 이달 16일이다. 
장현상 기자
올려 0 내려 0
장현상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봉균 도의원,‘수도권통합환승 요금제도’전면 개선촉구 (2019-05-14 16:35:11)
“도민의 발이 멈추지 않도록 해결에 총력 기울일 것” (2019-05-12 16:48:57)
道 지역 현안, 청소년 목소리 ...
도의회 문체위, ‘한국도자재단...
“청각·언어장애인, 사회의 일...
김원기 의원 , 광역 최초 ‘경...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어린...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 견...
선재 스님‘이야기로 버무린 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