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골프/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06월06일 14시25분 ]

이청주 기자 / 
스포츠에서 관록은 무시할 수 없다. 특히 경정이 그러하다.

경륜은 자리싸움이 중요한 승부 요인으로 실력을 인정받은 선수는 출전 경기에서 좋은 자리를 잡을 수 있는 확률이 높다. 따라서 신인선수라도 아마추어 경력이나 훈련원 성적 등을 통해 기존 선배들로부터 실력을 인정받는다면 자리싸움을 유리하게 가져갈 수 있어 우승할 수 있는 빈도가 높다. 
 
하지만 경정은 경륜과 다르다. 경정은 물위에서 펼쳐지는 특별한 스포츠인 만큼 스타트 집중력과 함께 1턴 마크 경합이 승부를 결정짓는다. 따라서 6명의 선수들이 펼치는 다양한 경주상황을 노련하게 풀어나가는 능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1턴 경합에서 밀린다면 순위권을 장담할 수 없는데 신인선수들은 실전 경험이 부족하다보니 수많은 변수에 대처능력이 떨어져 초반 우승을 기대하기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2017시즌 전반기도 5회차를 남겨두고 있다. 현재(19회차 기준) 총 638 경기를 치렀다. 
 
현재까지 진행사항을 보면 1기(119승. 18.6%) 선수들이 초반 열세를 보였지만 곽현성, 김종목(9승) 강지환, 이응석(7승) 정민수, 강창효, 정인교(6승) 등이 관록을 앞세워 경주를 주도하고 있으며, 그 뒤를 2기(97승.15.2%) 선수들이 바짝 추격을 하고 있다. 
 
다음으로 11기(62승), 3기(53승)가 뒤따르고 있어 관록을 무시할 수 없다는 것을 수치상으로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여기에 도전장을 내민 기수가 있다. 바로 14기 신인 선수들이다. 14기들은 1년 6개월의 긴 교육기간을 통해 모터 정비와 경주운영에 관한 전반적인 교육을 체계적으로 받고 실전에 뛰어든 거침없는 새내기들이다.
 
19회차 현재 30승을 거두며, 전체의 4.7%를 기록하고는 있지만 여느 기수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경주력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 행보가 주목된다.
 
14기 선수 중 주목 받고 있는 선수는 단연 박원규(24세·B2등급)다. 박원규는 19회차를 마친 현재 9승을 기록하고 있다. 이 추세라면 첫 해부터 두 자리 승수를 기록하는 것은 물론 절대강자로 인정받는 심상철(7기·35세·A1등급)이 신인 첫 해 기록한 13승 기록을 6년 만에 갱신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원규는 승률 33.3% 연대율 55.6% 삼연대율 74.1%를 기록하며 14기 신인 중 가장 빠른 실전 적응력을 보여주며, 다승왕 경쟁에서 당당히 선배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박원규의 다승 순위는 김종민(2기) 곽현성, 김종목(1기) 등과 함께 공동 11위를 기록하고 있다.

 
박원규의 강점을 꼽는다면 코스 이점을 활용한 1턴 전개력이 뛰어나 출전 경주마다 안정적인 성적을 기록하는 것이다. 경정은 인코스가 유리한 것은 맞지만 스타트와 선회력이 약하다면 제일 고전하는 코스다. 박원규는 1코스 4회 출전 중 1위 3회, 2위 1회를 기록할 정도로 코스 이점을 잘 활용하고 있어 팬들에게 지속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여기에 고정환(5승), 이휘동(4승) 등이 그 뒤를 따라 실전경주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들은 회차가 진행될수록 기존 강자들을 위협할 수 있는 선수가 될 재목이다. 훈련원 졸업경주 우승의 김성찬도 데뷔 첫 경주 플라잉(F), 복귀 첫 경주 실격에  발목을 잡혀 고전했지만 서서히 경주감각을 살려나가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주목할 선수다.
 
경정 전문가들은 “실전 경험을 통해 쌓인 관록도 중요하지만 체계적인 교육으로 탄탄한 기본기를 갖춘 14기 신인들의 행보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14기 신인들은 실전경주에 임하는 각오도 남달라 신인이지만 코스, 모터, 스타트, 훈련내용까지 종합적으로 분석을 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이청주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상반기 ‘경륜 왕중왕전’ 23~25일 개최 (2017-06-12 15:18:02)
경정, 7~8일 제3차 그랑프리 포인트 쟁탈전 (2017-06-06 14:23:45)
道 지역 현안, 청소년 목소리 ...
도의회 문체위, ‘한국도자재단...
“청각·언어장애인, 사회의 일...
김원기 의원 , 광역 최초 ‘경...
안산시의회 의원연구단체, 어린...
‘신흥역 하늘채 랜더스원’ 견...
선재 스님‘이야기로 버무린 사...
현재접속자